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KIST, 청수인더스트리㈜에 '물-기름 분리 기술' 이전

연합뉴스2017-12-13

KIST, 청수인더스트리㈜에 '물-기름 분리 기술' 이전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연구진이 개발한 물-기름 분리 기술(유수분리 기술)이 국내 기업으로 기술 이전됐다.
KIST는 13일 성북구 연구원 본원에서 청수인더스트리㈜와 기술이전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기술이전 및 사업화 협력을 위한 선급기술료는 12억 원이며 경상기술료는 순 매출액의 3%다.
문명운 KIST 계산과학연구센터장팀은 지난 2014년 물과 기름이 섞여 있는 액체에서 물은 통과시키고 기름만 걷어내는 '기름 뜰채'를 개발한 바 있다.
이 기름 뜰채는 전력 등 동력원이 없어도 되고, 사용하기도 쉬워 효과적인 해양오염방제기술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KIST 연구진이 개발한 기름 뜰채로 물과 기름을 분리하는 모습. [KIST 제공]

이병권 KIST 원장은 "이번 기술이전을 발판으로 기름 유출로 인한 경제적 손실을 줄이고 다양한 곳에 활용돼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KIST에 따르면 2020년 세계 해양오염 방제시장은 134억 달러(약 15조 2천억 원) 규모로, 국내 시장은 8천억 원 규모로 성장할 전망이다.
청수인더스트리㈜의 오계동 대표이사는 "국내 해양오염 방제시장에서의 선두주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는 한편 글로벌 시장 진출에도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su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