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이용섭 "2020년까지 과기·ICT분야 고급인력 20만명 부족"

연합뉴스2017-12-12

이용섭 "2020년까지 과기·ICT분야 고급인력 20만명 부족"
4차 일자리위 회의…"4차산업혁명위와 유기적 협력 구축"


일자리위원회 발언하는 이용섭 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김범수 기자 =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12일 "2020년까지 과학기술·ICT(정보통신) 분야에 20만 명 이상의 고급 인재가 부족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전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광화문 KT빌딩 12층에서 열린 제4차 일자리위 회의에서 이같이 말하고 "'과학기술·ICT 기반 일자리 창출방안'은 이 분야의 고급인재를 양성, 첨단기술을 활용한 신산업을 육성하고 혁신성장을 선도하기 위한 것"이라고 했다.
이 부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을 맞이해 기존 일자리가 없어지고 새로운 일자리가 생기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국민의 일자리 불안에 능동적이고 선제 대응하기 위해 4차산업혁명위원회와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실업이 두렵지 않은 소득안정시스템', '재취업을 위한 훈련·지원서비스 체계혁신', '혁신성장을 위한 규제혁신 방안'을 구체화해달라고 기획재정부·고용노동부 등 관계부처 담당자들에게 당부했다.
이 부위원장은 그간 일자리위원회 성과에 관해 "국정운영체계를 일자리 중심으로 개편하고, 대통령 임기 중 추진할 5년 로드맵을 수립하는 데 주력해 일자리 인프라 구축을 사실상 완성했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기업·지역에서 구체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5년 로드맵에 따라 분야별 본격적인 일자리 창출방안을 수립·시행하고, 민간과 지역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향후 활동 방향을 소개했다.
그는 이어 "각종 일자리 정책들이 현장에서 제대로 시행되는지 적극 점검하고 일자리 창출 우수 사례를 발굴해 확산시킬 것"이라며 "연내 여성 일자리 대책도 마련해 발표할 것"이라고 했다.
bumso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