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서울시, 스타트업 10개사 선정해 해외 진출 집중 지원

연합뉴스2017-12-12

서울시, 스타트업 10개사 선정해 해외 진출 집중 지원

스타트업 해외 진출 지원 [서울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가 우수 스타트업 10개사를 선정해 해외 진출을 집중적으로 지원한다.
서울시는 서울창업허브 홈페이지(www.seoulstartuphub.com)에서 창업 7년 미만의 기업을 대상으로 '우수 창업기업 글로벌 진출 지원 사업' 참여사를 20일까지 공개 모집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서울창업박람회에서 3개사를 선발했고, 이번 공모를 통해 나머지 7개사를 뽑을 예정이다.
이 사업은 국내선발, 국내 준비단계 집중 지원, 해외파견·현지 거래처 확보 등의 단계를 밟아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을 돕는 프로젝트다.
우선 서울창업허브 내에 '부트캠프'를 설치해 해외 협력 파트너를 초빙한다.
부트캠프(Boot Camp)란 '신병 훈련소'라는 뜻으로, 글로벌 창업 과정의 실무를 속성으로 경험하고 현지 전문가의 멘토링을 받는 과정을 가리킨다.
참여 기업은 6개월간 해외 현지 진출 전략 수립, 제품 현지화 컨설팅, 로벌 진출 준비 진척상황 점검 등을 지원받는다. 기업별로 창업지원금 2천500만원도 받는다.
시는 10개사 가운데 실적이 우수한 3개사 안팎을 선발해 '해외 현지 육성 지원 프로그램'을 가동한다. 선정된 기업은 2천만원에서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ts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