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금호아시아나, 12년째 중국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연합뉴스2017-12-10

금호아시아나, 12년째 중국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한중우호협회(협회장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는 지난 9일 중국 허난성(河南省) 정저우(鄭州) 경공업대학에서 '제12회 금호아시아나배 중국 대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결선을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중국에서 한국어를 전공하는 대학생을 모아 한국어 실력을 겨루는 이 대회는 2006년 시작해 올해 12회를 맞았다.
올해 결선에는 베이징(北京), 상하이(上海) 등 중국 9개 지역에서 치른 예선을 통과한 25명이 진출해 실력을 겨뤘다. 예선에는 100개 대학 출신 199명이 참가했다.
결선은 제시된 그림을 한국어로 설명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금상 1명(상금 8천위안)을 비롯해 은상 2명(각 5천위안), 동상 3명(각 3천위안)을 뽑아 시상했다.
아울러 지역 예선을 통과한 25명 전원에게는 부상으로 한국 방문 항공권을 지급했다.
금상을 받은 상하이외국어대 3학년 후허무치얼(여) 씨는 "이번 대회를 통해 한국어 실력이 더 좋아졌고 한국문화를 더 많이 알게 됐다"며 "이번에 한국에 가서 직접 한국문화를 체험할 기회를 얻어 기쁘다"고 말했다.
행사에는 이원태 한중우호협회 부회장과 탕루이민(唐瑞敏) 중국인민대외우호협회 부주임, 리젠(李鎭) 허난성인민대외우호협회 부회장, 팡사오밍(方少明) 정저우경공업대학 부총장, 정재남 주우한 총영사 등이 참석해 학생들을 격려했다.
12회 금호아시아나배 중국대학생 한국어말하기대회 결선 기념사진[금호아시아나 제공=연합뉴스]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