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10월 신설법인 20.5% 감소…"추석 황금연휴 영향"

연합뉴스2017-12-07

10월 신설법인 20.5% 감소…"추석 황금연휴 영향"
1∼10월 신설법인 작년 동기보다 1.6% 증가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무려 10일짜리 추석 황금연휴 영향으로 10월 신설법인 수가 큰 폭으로 감소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0월 신설법인이 6천305개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20.5% 감소했다고 7일 밝혔다.
중기부는 올해 10월에는 연휴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법인등록일수가 4일 줄어 신설법인도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10월 신설법인의 업종별 비중은 제조업이 20.7%로 가장 높았고, 도소매업(19.9%), 부동산업(9.1%), 건설업(8.8%) 등 순이다.
1∼10월 신설법인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1.6%(1천305개) 증가한 8만903개로 집계됐다.
중기부는 정부의 친환경에너지 정책 기대감에 힘입어 이 기간 전기·가스·공기조절공급업 신설법인이 246%나 늘어난 것 등이 증가 배경이라고 분석했다.


중소벤처기업부[연합뉴스 자료사진]

sungjinpar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