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KB금융, 사외이사 구성 시동…주주제안 예비후보 추천받는다

연합뉴스2017-12-07

KB금융, 사외이사 구성 시동…주주제안 예비후보 추천받는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KB금융그룹이 내년 3월 사외이사진을 새로 꾸리기 위한 채비에 나섰다.
7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금융[105560]은 지난 5일 사외이사 예비후보 추천 절차 공고를 냈으며 연말까지 주주제안과 외부 자문사 추천을 받아 사외이사 후보 롱리스트(잠정 후보군)를 구성할 예정이다.
사외이사 예비후보 추천제는 주주총회 의결권이 있는 주주라면 누구나 한 사람당 한 명의 사외이사 예비후보를 추천할 수 있는 제도다.
예비후보 자격은 금융경영·회계·재무·법률·리스크관리·HR·IT·소비자보호 분야에서 전문성을 갖추고 법률상 결격사유가 없는 인물이다.
내년 1월께부터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가 추천을 통해 구성한 인선자문위원회가 후보군을 평가해 숏리스트(최종 후보군)를 압축할 예정이다.
이후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가 최종후보를 결정하고 주주총회에서 사외이사 구성을 최종적으로 확정한다.
KB금융은 지난 2015년 투명성 제고를 위해 사외이사 예비후보 추천제를 도입했다.
현재 KB금융 사외이사 7명 가운데 김유니스경희 이화여대 로스쿨 교수, 박재하 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이병남 전 LG경영개발원 인화원장 등 3명이 주주 추천제를 통해 선임됐다.

국민은행 명동 본점에 설치된 국민은행·KB금융 로고[촬영 이세원]

heev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