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KEB하나은행, 신종 초정밀 위조 달러화 발견

연합뉴스2017-12-06

KEB하나은행, 신종 초정밀 위조 달러화 발견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KEB하나은행이 인터폴에도 보고되지 않은 신종 초정밀 위조 달러화를 발견했다고 6일 밝혔다.
특수잉크와 볼록 인쇄기술을 사용해 일반 위폐 감별기로 구별이 어려운 초정밀 위조 미화 100 달러권은 슈퍼노트라고 불린다.
이번에 발견한 슈퍼노트는 2006년판 100 달러 지폐를 모방한 것으로, 이전 슈퍼노트와 제작수법이 다르다고 하나은행은 설명했다.
지금까지 확인된 슈퍼노트는 주로 통화 유통량이 많은 1996년, 2001년, 2003년판 위조품이었다.
하나은행은 일선 영업점 문의를 받고 위변조대응센터에서 해당 슈퍼노트를 영상 판독한 뒤 최첨단 위변조 영상분석 장비로 정밀 분석, 위조지폐임을 판별해냈다.
이호중 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장은 "국정원 등 정보·수사당국과 한국은행 등 유관기관에도 관련 자료를 제공해 범정부 차원 대응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KEB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 [KEB하나은행 제공]
heev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