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현대차 노조 울산·전주·아산 완성차 생산공장 총 6시간 파업

연합뉴스2017-12-06

현대차 노조 울산·전주·아산 완성차 생산공장 총 6시간 파업

현대차 노조 파업 집회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새 집행부 노조가 올해 임금과 단체협약 교섭과 관련해 2번째 파업에 나섰다.
노조는 6일 오전 8시 50분부터 1조 근무자가 3시간 파업에 들어갔다.
노조는 이날 울산공장 1·2·3·4·5공장, 전주, 아산공장 등 완성차 생산공장이 참여하는 부분파업을 벌였다. 전체 조합원 집회 없이 파업 공장별로 보고 집회를 열었다.
엔진공장, 변속기공장 등 간접 생산공장은 파업하지 않았다. 노조는 이를 순환 파업이라고 설명했다.
오후 3시 30분부터 근무하는 2조 근무자는 오후 5시 40분부터 3시간 파업한다.
노조는 5일 출범 후 임단협 관련 첫 파업을 2시간 동안 벌였다.
회사는 노조의 하루 파업으로 차량 1천700여 대, 380억원 상당의 생산 차질이 발생한 것으로 추산했다.
노조는 7일에는 간접 생산공장만 3시간 파업하기로 했다. 8일에는 전 조합원이 3시간 부분파업한다.
회사는 "파업 참가자에 무노동 무임금을 적용하고, 사업부별 순환 파업으로 다른 사업부 생산라인 가동까지 중단된 경우 해당 근로자 역시 파업에 따른 무노동 무임금을 적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노조는 5일 35차 교섭에서 임금을 비롯한 임단협안을 모두 제시하라고 요구했지만, 회사는 따로 추가 제시안을 내지 않았다.
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