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GS그룹 '이웃사랑·지진복구' 성금 50억원 전달

연합뉴스2017-12-04

GS그룹 '이웃사랑·지진복구' 성금 50억원 전달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GS그룹은 4일 연말 이웃사랑 성금 40억원과 포항 지진피해 복구 성금 10억원 등 총 50억원의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국내 제조업 관련 대기업 중에서는 올해 연말 처음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기부를 했다.
GS그룹 관계자는 "연말을 맞아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갑작스러운 지진피해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포항지역 주민이 희망을 되찾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GS그룹은 이에 앞서 지난달 16일부터 포항지진 피해복구를 위한 여러 지원활동도 하고 있다.
GS리테일은 피해가 큰 포항시 흥해읍 지역에 무릎담요, 마스크 등 방한용품과 먹거리 등 1만여개를 지원했다.
GS칼텍스도 겨울 이불 500장 등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 등에 참여했다.
아울러 GS칼텍스는 서울, 여수 등 전국 각지에서 이달 말까지 임직원과 가족 660여명이 연탄 나눔 등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GS칼텍스 임직원은 2005년부터 지금까지 그룹과 별도로 100억원의 성금을 냈다. 이에 회사가 매칭 그랜트 방식으로 100억원을 출연, 총 200억원의 성금이 기부됐다.
GS건설도 지난 11월 사랑의 김장 나눔 봉사활동 등을 통해 어려운 이웃 1천4세대와 지역아동센터 44곳에 김치와 난방유를 지원했다.
GS그룹은 "우리 사회가 어려움을 겪고 있을수록 소외당한 이웃을 위해 기업이 솔선수범해야 한다"는 허창수 회장의 평소 지론에 따라 각 계열사가 여러 봉사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GS칼텍스 임직원 연탄나눔 봉사활동 [GS그룹 제공=연합뉴스]



coo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