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美약국체인 CVS, 애트나보험 75조원에 인수…"올해 최대 빅딜"

연합뉴스2017-12-04

美약국체인 CVS, 애트나보험 75조원에 인수…"올해 최대 빅딜"
"아마존 제약시장 진출 견제"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의 대형 약국체인 CVS 헬스가 대형 건강보험회사 애트나(Aetna)를 690억 달러(약 75조 원)에 인수하기로 합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과 블룸버그 등 미 경제매체들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VS의 애트나 인수는 올해 미국 내 기업 인수합병(M&A) 최고액을 기록하게 될 것이라고 이들 매체는 전했다. 앞서 아마존은 미 최대 유기농 식품체인 홀푸드를 137억 달러(약 15조 원)에 인수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애트나 이사회는 이날 주당 207달러의 조건으로 회사를 CVS 체인에 매각하는 계약을 승인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계약조건에 따르면 애트나 주주는 주당 145달러를 현금으로 받고 애트나 1주당 0.8378주의 비율로 CVS 헬스 주식을 받게 된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이번 계약이 제약업계에서 유례를 찾을 수 없는 빅딜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대형 약국체인과 유명 건강보험회사가 '한 지붕' 아래에 놓이는 상황을 초래했다고 경제매체들은 진단했다.
CVS와 애트나 양사는 아직 공식 발표를 하지 않았지만 이르면 이날 오후 계약내용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CVS 헬스의 애트나 인수는 제약시장에 발을 뻗으려는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을 견제하기 위한 것으로 미 매체들은 해석해왔다.
아마존은 최근 수년간 제약시장 진출 가능성을 타진해왔으며, 최근 처방전이 필요한 전문의약품의 온라인 판매 허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래리 멀로 CVS 최고경영자(CEO)는 최근 6개월 동안 마크 베르톨리니 애트나 CEO와 수차례에 걸쳐 회동하며 인수 협상에 공을 들여왔다.
CVS는 애트나를 인수함으로써 막대한 수의 애트나 가입자를 자사 보험약제관리회사(PBM) 고객으로 확보할 수 있을 전망이다.
CVS 자료사진
oakchu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