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본투글로벌센터, 유망기술기업 중국 진출 지원 4자 MOU 체결

연합뉴스2017-12-01

본투글로벌센터, 유망기술기업 중국 진출 지원 4자 MOU 체결


▲ K-ICT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가 지난달 29일 중국 안후이성 합비시 창펑현에서 국내 유망기술기업의 중국 스마트시티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4자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는 신한은행과 중국 내 도시 개발을 전문으로 하는 화하그룹, 한중문화협회가 참여했다.
이번 협약은 화하그룹이 중국 내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해당 프로젝트에 적합한 한국 유망기술기업의 중국 진출을 지원하고자 추진됐다.
이에 각 기관은 한-중 양국 기업 간 협력 교류를 통해 중국 내 스마트시티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각 기관은 이번 스마트시티 프로젝트를 중심으로 중국 내 다양한 산업 분야에 접목할 수 있는 유망기술기업 발굴에서부터 기술 자문, 교류 사업, 우수 자원 결합, 금융 서비스 제공에 이르기까지 글로벌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는 성공적인 협력 모델을 함께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이날 본투글로벌센터와 신한은행, 한중문화협회는 안후이성 루안 시와도 중국 스마트시티 사업 추진 및 한국 유망기술기업 중국 진출 지원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로써 스마트시티 프로젝트는 시범 구역인 창펑현 산업 신도시를 시작으로 루안 시, 상해, 남경, 선전 등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김종갑 본투글로벌센터장은 "한-중 양국이 스마트시티 사업화에 협력함으로써 국내 유망기술기업들의 중국 진출을 보다 실질적으로 도울 수 있을 것"이라며 "한국의 우수한 기술력이 중국의 거대한 자원, 환경 등과 결합해 사업 판로 개척, 신규 매출 증가 등이 선순환적으로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