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아이폰12 자급제폰 사전판매 '품절'…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

연합뉴스2020-10-23
아이폰12 자급제폰 사전판매 '품절'…공시지원금 최대 24만원


아이폰12 프로[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애플 첫 5G 스마트폰인 아이폰12가 23일 오전 0시 사전예약 시작 이후 자급제 채널에서 1차 물량이 조기 소진됐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쿠팡, 11번가, 위메프 등에서 이날 시작한 아이폰12, 아이폰12 프로 사전예약이 판매 10분 안에 동났다.
이통사 공시지원금이 이날 공개됐지만, 소비자 입장에서는 공시지원금을 받는 것보다 선택약정 할인을 받으면서 다양한 채널 할인을 받는 것이 유리하기 때문이다.
일부 쇼핑몰은 로켓배송, 최대 18% 카드 할인, 무이자 할부, 각종 액세서리 등 혜택을 제공한다.
이동통신사 공시지원금은 최대 24만원 수준으로, 삼성전자[005930] 갤럭시노트20 출시 당시 공시지원금과 비슷한 규모다. 모든 요금제에서 선택약정 할인을 받는 것이 유리하다.
공시지원금이 가장 높은 곳은 KT로, 요금제별 6만3천∼24만원의 공시지원금을 준다. SK텔레콤[017670]은 5만3천∼13만8천원, LG유플러스[032640]는 8만4천∼22만9천원을 제공한다.
아이폰12 공시지원금은 아이폰12가 정식 출시되는 30일 최종 확정된다.
이에 앞서 출시된 해외에서는 아이폰12 첫날 사전예약량이 200만대로, 전작인 아이폰11 첫날 판매량의 2배 이상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srcha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나텔레콤(주) 통신ㆍ방송장비 및 부품 도매업 중소기업,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면접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