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캠코, 3월 이후 연체채무자 연말까지 상환유예

연합뉴스2020-09-25
캠코, 3월 이후 연체채무자 연말까지 상환유예

한국자산관리공사[한국자산관리공사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분할상환금을 연체 중인 채무자에게 상환을 유예해주는 등 추가 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3월 이후 연체가 시작된 무담보채권 약정채무자라면 따로 신청하지 않아도 연말까지 상환을 일괄 유예한다. 올해 3∼9월 발생한 연체이자도 모두 면제하기로 했다.
3월 이전에 연체가 일어난 약정채무자도 이전 연체를 해소하면 똑같이 지원받을 수 있다.
연체가 없으나 소득 감소 등으로 상환 유예가 필요한 약정 채무자도 신청하면 지원해준다.
캠코는 오는 28일부터 대상자에게 문자메시지 등을 보내 지원 혜택을 알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hye1@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한국자산관리공사 기금 운영업 중견기업,공사/공기업,비영리법인 1997.11.24 (23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