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자발광 퀀텀닷 TV' 2020년 이후 가능할 것"

연합뉴스2017-03-21
"'자발광 퀀텀닷 TV' 2020년 이후 가능할 것"
시장조사기관 전망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TV 화질에 관한 업계 논쟁이 뜨거운 가운데 자발광(스스로 빛을 내는) 퀀텀닷(양자점) 기술을 적용한 TV는 2020년 이후에나 가능할 것이라는 시장조사기관의 전망이 나왔다.
'QLED'를 브랜드화한 삼성전자[005930]와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소재를 앞세운 LG전자[066570]의 'TV 전쟁'에서 설왕설래 중인 '자발광' 여부와 관련, 일단은 자발광이 가능한 퀀텀닷 소재의 TV 출현에 시간이 필요하다는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
시장조사기관 위츠뷰는 자발광 퀀텀닷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TV는 재활용과 관련한 기술, 환경 문제로 인해 2020년 이후에 출시될 것으로 21일 내다봤다.
삼성전자가 이번에 내놓은 'QLED TV'는 퀀텀닷 시트를 LCD(액정표시장치) 패널에 붙인 제품으로, 스스로 빛을 내지 못하기 때문에 뒤에서 빛을 쏴주는 백라이트가 있어야 한다.
퀀텀닷은 빛을 정교하게 만들 수 있는 나노미터(10억분의 1m) 크기의 반도체 입자를 가리킨다.
여기서 'QLED'라는 표현은 본래 학계에서 쓰이던 '양자점 발광 다이오드'라는 뜻과는 차이가 있다.
삼성전자는 기존에 백라이트 없이 자발광하는 기술 개발을 완료했다는 뜻이 아니라, '퀀텀닷 기반의 TV'라는 점을 쉽게 알리기 위해 하나의 카테고리로 QLED라 이름을 붙였다.
위츠뷰는 삼성의 QLED TV가 백라이트 앞에 시트를 추가했다는 점을 들어 LCD TV와 크게 다르지 않다고 보고, 현 QLED TV는 퀀텀닷 디스플레이의 초기 단계에 있다고 진단했다.
삼성전자는 역시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기자간담회에서 퀀텀닷 기술 수준을 계속 진화시켜 자발광 QLED TV까지 개발하겠다는 계획을 확인한 바 있다.
삼성전자는 자발광 여부가 문제가 아니라 가격 부담을 낮추고 비용 대비 효율이 뛰어난 TV가 중요하다는 입장이다.
삼성전자는 이날 QLED TV 국내 출시를 기념해 언론 공개행사를 연다.
nomad@yna.co.kr
(끝)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삼성전자(주) 이동전화기 제조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주식회사,외부감사법인,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1969.01.13 (51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