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검찰·금융당국 "기업사냥형 불공정거래 감시·조사 강화"

연합뉴스2019-11-19

검찰·금융당국 "기업사냥형 불공정거래 감시·조사 강화"
거래소에서 '불공정 거래 규제기관 합동 워크숍' 개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검찰과 금융당국이 공조를 통해 기업사냥형 불공정거래에 대한 감시와 조사를 강화하기로 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서울남부지검,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는 19일 오후 4시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불공정거래 규제기관 합동 워크숍'을 열어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워크숍에는 금융위 자본시장조사단과 남부지검 증권·금융 수사부서 등 유관기관 관계자 15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대형화·지능화되는 기업사냥형 불공정거래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규제기관 간에 굳건한 공조체제와 유기적인 협력을 강조했다.
김영철 금감원 자본시장조사국장은 무자본 인수·합병(M&A)이 발생하는 구조와 특징을 설명한 뒤 시장감시 및 조사를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부지검 단정려 검사는 외국 자본의 국내 기업 인수를 가장한 사기적 부정 거래 사례를 소개하고 불공정거래 행위에 엄정 대처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김경학 거래소 심리부장은 기업정보·공시 등을 종합한 복합 데이터를 활용해 불공정 행위를 조기 파악하고 대응하는 심리체제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kihu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