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온도·진동 실시간 감시' 스마트 터널 제연설비 연구 착수

연합뉴스2019-11-13
'온도·진동 실시간 감시' 스마트 터널 제연설비 연구 착수
한국도로공사, 5개 기업·기관과 공동연구 MOU

터널에 설치된 제트팬[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온도와 진동을 실시간 감시할 수 있는 터널 제연설비(스마트 제트팬) 개발 연구가 대전에서 진행된다.
13일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에 따르면 공사는 지난 11일 삼원이앤비, 협성기전, 수원대학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등 5개 기업·기관과 '스마트 제트팬 유지관리 시스템 구축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들 기업·기관은 사물인터넷(IoT)·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센서를 개발하거나 연구하고 있다.
공사는 다음 달 대전 서구 대전남부순환고속도로 구봉터널에 스마트 센서를 부착한 제트팬을 설치해 시험 가동한다.
협약 기업·기관과 함께 센서에서 전송되는 제트팬의 온도와 진동 정보도 분석한다.
지금은 주요 방재설비인 제트팬에 충격이 가해지거나 이상이 생겨도 도로공사 측이 이를 즉시 알아차리기 어려운 상황이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스마트 센서로 제트팬의 온도와 진동을 감시하면 방재 설비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며 "터널 내 화재 등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히 대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상용화는 2022년께 이뤄질 전망이다.
soyu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한국도로공사 도로 건설업 대기업,1000대기업,공사/공기업,비영리법인 1970.01.22 (50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