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HR 매거진

뿌리산업 주52시간 단축 컨설팅 지원키로

2019-12-09

노사발전재단, 뿌리산업 인적자원개발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

 

노사발전재단(사무총장 이정식)은 12월 9일(월) 오전 11시, 한국금형협동조합에서 뿌리산업 인적자원개발위원회(위원장 임영택)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뿌리산업의 주 52시간 안착과 산업경쟁력 강화를 위해 일터혁신 컨설팅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재단은 뿌리산업 기업 39.9%가 주말근무를 하고 있는 현실을 직시하였다. 특히 용접분야는 59.1%, 표면처리 분야는 48.5%의 많은 기업이 주말근무에 의존하고 있다. 야간근무도 31.9%의 기업이 상시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뿌리산업 대부분이 전일제 근무 형태로 운영되면서 주말 및 야간근무의 비중이 높은 것이 현실이다. 사실상 휴일근로를 금지하는 주52시간이 정착되기 위해서는 인력충원, 인건비 상승 등으로 어려움이 큰 것이 사실이다.

 

이에 재단은 뿌리산업의 특성에 적합한 근로시간 단축과 직무특성을 고려한 유연 근무제 도입 방안 등 근로시간 단축 컨설팅을 지원하여 주52시간 안착을 도모하기로 했다. 또한 일·가정 양립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근로유형에 대한 인식개선과 노사협력 교육도 지원하기로 하였다.

이와 함께 갈수록 심화되는 인력미스매치 현상을 해소하고 인력수급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고용창출을 위한 취업지원과 생애경력개발서비스 및 전직지원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협약식에서 노사발전재단 이정식 사무총장은 “뿌리산업에 일터혁신과 노사협력사업을 지원하여 뿌리산업이 산업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재단은 뿌리산업의 산업경쟁력이 국내 제조업 전반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미래 산업을 선도하는 첩경이라고 판단한다. 그러나 최근 제조업의 부진과 함께 근간이 되는 뿌리산업도 어려움에 처해 있다. 뿌리산업은 95.8%가 전형적인 중소기업형 산업구조로 영세하다.

 

재단은 노사 공동의 이해를 추구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지속적으로 뿌리산업 인적자원개발위원회 협력하여 뿌리산업체의 일하는 방식 및 근로환경 개선, 인적자원개발 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문  의:  스마트융합혁신팀 최은예 (02-6021-1049)

"이 자료는 고용노동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자료출처 : http://www.korea.kr/main.do

키워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